하노이, 박물관 시범투어 선보인다

255-13-2

하노이에서 시행될 이 투어는 역사박물관과 미술박물관을 탐방하고 옛거리를 둘러보며 베트남 전통 공연을 관람하는 프로그램으로 이루어져 있다.

최근 베트남 관광총국에서는 “베트남의 역사 뿌리부터 이해하기”라는 주제의 투어를 시험 삼아 개최하고 있는데 박물관과 오페라하우스를 비롯한 하노이의 여러 유명한 유적들을 방문하는 투어이다.

이 투어는 응웬 응옥 티엔(Nguyễn Ngọc Thiện)문화체육관광부장관이 기획했고 여러 질 높은 예술 프로그램과 함께 여행객들을 위한 문화 상품을 개발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관광총국은 국립역사박물관, 미술박물관, 수중인형극장을 비롯한 민요 연구와 발전 보존회, 그리고 여행업자들과 함께 협력하여 이 투어를 진행한다.

일단 이 계획이 어느 정도 진행되고 나면 베트남의 역사-뿌리부터 이해하기, 베트남의 역사-강에 비치는 새벽, 베트남의 미술- 하노이의 보물, 베트남의 시골 마을- 하나의 시각이라는 주제들을 덧붙여 투어를 완성할 것이다.

관광총국은 최근 “베트남의 역사- 뿌리부터 이해하기”와 “베트남의 역사- 강에 비치는 새벽”을 시행했다.

이 투어를 통해 여행객들은 국가역사박물관을 탐방하고 옛거리를 거닐며, 마 마이(Mã Mây) 집, 박 마(Bạch Mã) 사원 등을 관광할 수 있고, 길거리 음식도 즐겼다.

“베트남 미술-하노이의 보물”과 “베트남의 시골 마을-하나의 시각” 또한 시행될 예정이다. 이 프로그램은 베트남 미술박물관 탐방과 호치민 박물관- 베트남 수중인형극장에서 진행되는 전통공연 관람 등의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시측은 “공식적으로 투어 상품을 만들어내기 전 이러한 준비 과정을 거쳐, 여행객들, 특히 하노이를 찾는 외국인 여행객들의 흥미를 불러일으키는 매력적인 여행 상품을 좀 더 효과적으로 기획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베트남뉴스_흐엉찌(Hương Chi)기자]

Social commnet

Y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