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네시아, 경제둔화에도 식지 않는 소비심리

인도네시아 중앙은행 조사결과 소비자 신뢰지수 상승

□ 개요

인도네시아는 최근 발표된 3분기 경제성장률에서 2009년 이래 가장 낮은 성장률을 보였으며 향후 다가올 미국의 양적완화와 2014년 선거의 경제영향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하지만 인도네시아 소비자들의 구매 관련 심리는 국가경제 현황과 다소 상이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인도네시아 중앙은행이 10월에 실시한 조사에서도 오히려 전월 대비 높은 수준의 구매지수가 나왔다.

우리 기업들은 인도네시아 소비자들의 식지 않는 소비심리에 주목할 필요가 있으며 앞으로도 국가 경제동향과 다른 추이를 보이는 소비자 지수에 유의해야 한다.

□ 인도네시아 중앙은행 설문결과에 나타난 소비심리

인도네시아의 경제상황이 최근 4년 이래 최악의 상황으로 악화되고 있지만, 10월 인도네시아 중앙은행과 연구기관이 조사한 소비자 신뢰지수는 상승하였다. 인도네시아 중앙은행의 소비자 신뢰지수는 4600가구 이상을 대상으로 조사되며, 9월에는 107.1이었으나 10월에는 109.5를 나타내었다. 지수가 100 이상이면 소비자들이 경제상황에 대해 낙관적으로 생각한다는 의미로 이 지수는 소비자들의 내구재 구매 경향 조사 시 주로 활용된다.

인도네시아 중앙은행은 소비자들은 소득, 구직 가능성, 상업 활동 등 향후 6개월의 경제 상황을 더 낙관적으로 보고 있다고 지난 11월 6일에 밝혔다. 조사에 따르면 소비자들은 인플레이션 압력이 향후 한 달 안으로 줄어들 것이라고 믿고 있으며 2014년 4월에 예정된 총선 때 예상되는 인플레이션과 연결되지는 않을 것으로 보고 있다.

인도네시아 경제는 2013년 3분기에 전년 대비 5.62% 상승했지만, 이는 최근 4년이래 가장 저조한 수치이다. 인플레이션은 정부의 연료보조금 삭감 정책에 따라 8월에 8.8% 상승했으나 9월에는 8.4%, 10월에는 8.3%로 완화되고 있다.

□ 외부기관 조사 결과 또한 유사

현지 연구기관인 다나렉사(Danareksa)의 결과에서도 소비자 신뢰지수는 이전 분기보다 1.6포인트 상승한 91.2포인트를 나타내고 있다. 다나렉사의 조사는 인도네시아의 1600여 가구를 대상으로 조사되었다. 이 조사결과는 인도네시아 중앙은행의 결과와 유사점을 보이며 9월에 77.4%가 식료품 가격인상에 우려를 나타낸 반면, 10월에는 76%가 우려를 보였다.

□ 시사점

최근 발표된 인도네시아 3분기 경제성장률은 전년 대비 5.62%로 2분기 5.81%보다 하락했으며 2009년 이래 가장 낮은 성장률을 나타내었다. 하지만, 민간 소비는 여전히 활발해 전년 대비 8.83%의 높은 성장률을 나타냈으며 이번 조사에도 알 수 있듯이 이러한 현상은 소득수준이 향상하는 인도네시아 중산층의 넘치는 구매 욕구가 경제 둔화세에도 꺾이지 않는 것으로 보인다.

우리 관련 기업은 세계 경기둔화세에도 다른 시장에 비해 건실한 성장세를 보이는 인도네시아 시장과 소비자들의 낙천적인 소비 성향을 고려할 필요가 있으며 일반 거시 경제지표 외에도 소비자 신뢰지수 등 폭넓은 시장 분석이 필요하다.

[이경석(자카르타무역관)]

Social commnet

YBOOK